블로그만 서버 분리 작업

소규모의 개인 서버를 이용해서 개인 공부도 하고 블로그도 하고 있습니다. 그렇다 보니 가끔 블로그가 속도도 느리고 서버에 이상이 생기면 블로그가 작동을 멈추거나 하는 일이 발생을 하였습니다. 6월이 가기 전에 아마존의 라이트세일을 이용하는 VPS서버중 가장 작은 플랜으로 블로그를 이전 하였습니다.

제 블로그는 그렇게 방문자를 모집하는 블로그가 아니기때문에 가장 작은 플랜을 이용해서 넘치는 작업이 많습니다. 하루에 들어오는 숫자가 많아야 500명이하이고, 그중 방문자는 100명대를 왔다 갔다 하며 그중에서 실제 이용자는 50명 이하라고 판단이 되기 때문에 서버의 자원을 그렇게 필요로 하지 않습니다.

제가 올리는 자료 또한 양질의 자료라고 하기 보다는 짜투리에 가깝기 때문에 많은 정보를 제공하는 블로그가 아니기때문에 방문자를 계속 잡아둘 이유가 없습니다. 그래서 소규모 플랜만으로도 블로그 운영을 할 수 있다고 판단하여서 개발을 하는 서버에서 블로그용만 분리를 하였습니다. 단순하게 커피 한잔값으로 한달을 유지 할 수 있고 서버의 관리는 다른 서버를 하는겸에 겸사겸사 하면은 관리가 될것 같아서 분리를 하게 된것입니다.

분리를 하고 보니, 그동안 개발 서버에서 얼마나 블로그가 힘들었는지 알 수 있을것 같습니다. 정말 성능이 그렇게 좋지 않는 서버인데도 블로그가 가볍게 작동을 하는것 같습니다. 일요일 아침에 시작을 해서 1~3일 안에 블로그 접속 정보가 전 세계에 모두 퍼지면은 이제 정상적으로 방문자 집계가 될 것이고 접속 속도가 빨라질것 입니다.

역시 계속 가동해야하고 불특정 다수에게 서비스를 제공하는것이 어느정도 목표인 서비스는 개발서버에 올리는것보다는 해당 서비스를 돌리기에 넉넉하고 알맞은 장비에 장착을 해야지만이 제대로 돌아가는것이라고 이번에도 느끼게 되었습니다. 이렇게 분리된 김에 이제 블로그의 글쓰는 주제를 좀 더 다양하게 늘려볼 생각도 있습니다.

이전글
다음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